Auto Times

No.1 자동차 신문

최신기사

더보기
[시승]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람보르기니 ...
-650마력의 고성능 심은 SUV, 모든 면에서 기존 SUV와 차별화 SUV에 대한 완성차 업계의 관심은 끝이 없다. 고성능 스포츠카만 만들던 제조사들도 줄줄이 SUV를 선보이고 있다. 역동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입힌 SUV...
[시승]쉐보레 콜로라도, 몸소 보여준 '정통'의 의미
본고장의 픽업은 역시 다르다. 비인기 종목의 선두를 달리는 차가 사실은 얼마나 매력적인 차인지 제대로 보여준다. 쉐보레 콜로라도의 등장은 매우 반갑다. 10년 넘는 미국산 수입 SUV의 공백을 깨트렸고, 픽업 본...
[시승]현실적인 스포츠 감성, 아우디 A5 스포트백
-호불호 없는 절제된 외관 디자인 -아날로그와 디지털 감성을 조합한 실내 -역동성을 잘 표현한 4기통 엔진과 콰트로의 안정감 아우디코리아가 2세대 A5를 내놨다. 글로벌에서 출시한 지 3년이 지났지만 국내에서는...
[시승]야수의 피가 흐른다, BMW M2 컴페티션
-M3 엔진 얹은 하드코어 스포츠카 -원초적인 운전 재미와 깔끔한 주행 감각 선사 완성차 회사들의 출력 경쟁은 어느 때보다 치열하다. 상향 평준화된 요즘 제품의 특성상 더 강하고 빠른 차 만들기에 열을 올리고 ...
[시승]차이가 만든 특별함, 볼보차 S90 엑설런스
-스포티함과 부드러움을 동시 구현한 T8 엔진 -독일차와 구별되는 스웨덴식 럭셔리 인테리어 볼보자동차 전 라인업이 안정화에 접어들었다. 2세대 XC90을 시작으로 돌입한 브랜드 디자인 변혁이 XC60, XC40까지 성...
[시승]'최고시속 85㎞' 르노 트위지로 서킷 즐기기
-전기차 특유의 즉각적인 응답성·낮은 무게중심 인상적 일반적으로 서킷은 고성능차의 전유물로 여겨진다. 우렁찬 엔진음, 200㎞/h 이상의 고속 주행, 코너 입구에 새겨진 수많은 스키드 마크는 이들의 처절한 경...
[시승]하드톱으로 활용성 높인, BMW 430i 컨버터블
-쿠페와 컨버터블의 장점 동시에 누려 -여유롭고 안락한 크루징 감각 인상적 오픈카는 자동차 회사들이 자랑할만한 기술력의 상징이자 소비자들의 다양한 선택권을 보장하기 위한 배려심 가득한 차종이다. 그래서 ...
[시승]절정으로 치달은 자신감, 볼보차 S60
-브랜드 정체성과 상품성의 조화 -경쟁제품보다 높은 공간활용도·가격경쟁력 갖춰 볼보자동차코리아가 신형 S60을 선보였다. 일반적인 세대교체 주기보다 긴 8년만에 등장한 신차다. 그 동안 볼보차는 드라이브-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