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o Times

No.1 자동차 신문

최신기사

더보기
[시승]마성의 퍼포먼스 세단, 마세라티 뉴 기블리
-뉴 기블리 S Q4 S Q4 그란 스포트 시승기 -개선된 얼굴에 ADAS 탑재, 최고 430마력 2013년 국내 시장에서 연간 115대 판매에 불과했던 마세라티의 성장세는 무서울 정도다. 이듬해에 700대를 넘기더니 2015년에는 ...
[시승]아빠차가 젊어졌다, 쉐보레 말리부
지난 2010년 국내 시장에서 약 20%의 점유율을 기록했던 중형 세단은 올 1~9월 누적 점유율이 13%까지 하락했다. '제조사의 허리'라고 불리며 주목을 받았던 중형세단이 최근 국내외에서 차급을 가리지 않고 인기몰...
[시승]출구없는 소형 SUV의 매력, 티볼리 아머
쌍용자동차가 올 9월 창사 이래 처음으로 국산차 월간 내수판매 3위 브랜드에 올랐다. 전체 실적의 절반 이상을 차지한 티볼리 덕분이다. 티볼리는 지난 2015년 출시 이후 지금까지 꾸준히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
[시승]미국을 위한 8기통의 여유, 벤츠 GLS500
GL 클래스의 시작은 200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ML 클래스의 상위 차급으로 GL 클래스가 투입됐다. 이후 시간이 흘러 메르세데스-벤츠 SUV 라인업이 GL이란 이름으로 정리되면서 플래그십인 GL 클래스는 GLS...
[시승]대중차로 거듭나다, 닛산 2세대 리프 EV
-늘어난 주행거리, 반자율주행, 자동주차 기술 탑재 -일본서 한 달 만에 9,000대 이상 판매...돌풍 무엇인가의 '기준'이 된다는 것은 특별하다. 다른 누군가도 '기준'에 영향을 받을 수 밖에 없어서다. 특히 다양한...
[영상시승]토요타, 8세대 캠리 타보니
토요타의 간판 모델 '캠리'가 8세대로 복귀. 기존 수수한 이미지 대신 활기찬 느낌으로 쇄신한 점이 포인트. 외관은 넓고 낮게 빚어내 과감한 인상. 전체적인 균형미는 흐트러져 다소 아쉬워. 그릴은 상당한 면적을...
[시승]짙은 투어러의 향기 풍기는 포르쉐 파나메라 4S
마음에 드는 차가 없어 직접 차를 만들었다는 페르디난트 포르쉐 박사는 생전에 늘 '2+2' 좌석 구조의 스포츠카를 꿈꿔 왔다. 그래서 클래식 비틀 기반의 356을 만들었고, 이는 50여 년 역사를 자랑하는 간판모델 9...
[시승]역동성이 돋보이는 토요타 8세대 캠리 하이브리...
토요타의 간판모델 캠리 8세대가 왔다. 외관은 확 달라져 활기찬 느낌을 주고, 토요타의 자동차 구조 개혁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를 기반으로 한 동력계와 플랫폼은 하이브리드카의 강점인 친환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