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o Times

No.1 자동차 신문

최신기사

더보기
[시승]1.35ℓ로 1.35배 좋아진 쉐보레 말리부
-라이트사이징 기반 제품 구성, 성능·효율 충족 -중형 세단 역할 재해석, 젊은 소비자 겨냥 쉐보레가 말리부 부분변경을 통해 중형 세단의 존재감을 상기시켰다. SUV로 집중되는 흐름에 밀려 점차 감소세를 보이는...
[시승]넓은 실내, 뛰어난 펀치력 3세대 벤츠 CLS 400d
-최초 5인승 시트 적용, 2열 거주성 높아져 -강렬한 외관, 화려한 실내는 S클래스에 비견 -새 디젤 엔진의 펀치력 인상적 벤츠 CLS는 '개척자'다. 평범한 세단의 모양에 뒤로 갈수록 급격히 떨어지는 패스트백 디자...
프랑스가 만든 완전 자율주행 버스 타보니
-레벨4, 15인승 자율주행 버스 '나브야' -판교자율주행모터쇼 통해 국내 공개 -대구·군산 등 시범 운행 계획, 제도 걸림돌 프랑스 자율주행기업인 나브야(Navya)가 제2회 판교자율주행모터쇼를 통해 자율주행 미니...
[시승]아메리칸 프리미엄, 2019 링컨 MKC
-더 세련된 내외관, 안정적인 주행 성능 -6단 자동변속기, 낮은 효율 아쉬워 2014년 첫 등장한 링컨 MKC는 브랜드 첫 컴팩트 SUV로 대중 브랜드인 포드와 전혀 다른 방향성을 가진 '리얼 아메리칸 프리미엄'을 표방...
[시승]볼보차의 현재와 미래, XC 레인지
-디자인·성능·안전품목 3박자 갖춰 -XC 라인업 판매 5년 새 600% 이상 성장 볼보자동차에게 있어 세계적으로 불어 닥친 'SUV 열풍'은 큰 기회였다. 2016년 신형 XC90을 시작으로, 지난해와 올해 2세대 XC60과 소...
[시승]정통 네오클래식 스포츠카, AMG GT S
-메르세데스 GT 계승, 역동적인 감성 인상적 메르세데스의 라인업 중 가장 화끈한 차를 꼽자면 단연 AMG GT다. 성능은 물론 세단을 기반으로 한 쿠페와 확연히 다른, 외관만으로도 충분히 역동적이다. AMG GT의 이...
[시승]콰트로포르테 GTS는 마세라티 고성능 제안
-V8 엔진 탑재한 마세라티의 최고성능 플래그십 -고급스런 실내와 다양한 안전장치로 럭셔리 GT 시장 정조준 그란 투리스모(GT)는 고급 자동차 브랜드들의 자존심과 같다. 장거리 주행에 특화된 고성능차는 사실 아...
[시승]장거리 여행용 페라리, GTC4 루쏘 T
-넉넉한 공간·역동적인 성능, GT 조건 고루 갖춰 자동차회사가 모터스포츠에 참가하는 이유는 제품과 기업을 알리고 한계 주행을 통해 확보한 기술력을 양산차에 적용하기 위해서다. 이탈리아의 대표적인 스포츠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