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uto Times

No.1 자동차 신문

최신기사

더보기
[롱텀 시승④]K5 LPG…다 좋은데 '이것' 아쉽네
-속속 드러나는 아쉬운 기능 및 감각 업무용 차로 K5 LPi와 함께한 지 어느덧 10개월이 지났다. 주행거리는 생각보다 많지 않다. 단거리 위주로 운행했고 대부분 개인별로 시승차를 받아 이동하는 경우가 많아서다....
[시승]떠오르는 신예, 캐딜락 XT4
-세련된 감각, 고급스러운 소재 인상적 -정숙성과 승차감 조화 이룬 미국식 프리미엄 SUV 최근 캐딜락의 공격적인 행보가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에스칼라 컨셉트를 통해 선보인 디자인과 기술을 속속 양산차에 ...
[시승]300마력 마일드 하이브리드, 볼보 XC60·90
-B5에 수퍼차저 추가, 부드럽고 강한 성능 갖춰 볼보자동차가 고성능 마일드 하이브리드(MHEV) 시스템을 적용한 B6 동력계를 최근 선보였다. 기존 MHEV인 B5에 수퍼차저를 추가해 그보다 높은 성능을 갖춘 것. B6는...
[시승]픽업 시장의 새로운 다크호스, 포드 레인저
-섬세한 감각 발휘하는 와일드트랙 -디자인 및 오프로드 초점 둔 랩터 국내에서 픽업트럭을 선호하는 소비층은 명확하다. 레저 활동을 즐기며 험로에 대한 두려움이 없고 커다란 덩치와 특별한 존재감을 추구하는 ...
[시승]고성능 N 맛보기 버전, 현대차 코나 N라인
-젊은 소비층 겨냥하는 스타일 SUV -경쾌하고 즐거운 운동성능 특징 빠르게 늘어났던 소형 SUV 시장이 다소 주춤한 모습이다. 시장을 키우는 신차의 부재와 큰 차를 선호하는 소비자가 늘어나면서 자연스럽게 관심...
[시승]자연흡기로 돌아온 포르쉐 박스터 GTS 4.0
-최고 407마력, 6기통 대배기량 자연흡기 엔진 탑재 -역동적인 파워트레인과 주행감각 조화 상당해 포르쉐 박스터 GTS가 돌아왔다. 지난 2018년 국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끈 뒤 잠시 자취를 감췄던 간판 스타이며 ...
[시승]520d 계보를 잇는, BMW 523d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 탑재 -주행 및 효율, 정숙성 모두 잡아 눈길 BMW 베스트셀링카 5시리즈가 새로 돌아왔다. 앞뒤 인상을 고치고 상품성을 높여 다시 한 번 수입 중형세단 1인자 자리를 노린다. 가솔린...
[시승]프랑스가 사랑한, DS7 크로스백 루브르 에디션
-시선 자극하는 독특한 기능 구현 -우수한 정숙성 및 승차감 갖춰 PSA그룹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DS는 우리에게 다소 생소한 이름이다. 2015년 공식 론칭해 시간이 제법 흘렀지만 여전히 낯설게 다가온다. 제품 구성...